Magazine Now
집 꾸미기,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보다 뜨겁습니다. 가구와 조명, 소품이 개인의 감각을 표현하는 수단이 되었고, 좋은 디자인을 알아보는 안목을 교양처럼 차곡차곡 쌓아가는 이도 늘고 있지요. 이런 때에 <까사리빙>은 본질로 돌아가 되묻습니다.. “왜 집을 바꾸려 하나요, 그리고 어떻게 바꾸고 싶은가요?” 집 짓기와 집 꾸미기의 본질은 ‘지금 이 시대에, 어떻게 살고 싶은지’에 대한 답을 찾는 과정입니다. 독자들이 그 미래를 또렷하게, 그리고 후회하지 않게 그릴 수 있도록 전문가들의 혜안을 모았습니다. 8개의 키워드로 정리한 2022년의 ‘진짜’ 공간 트렌드, 그리고 편집부에서 가장 많이 듣는 “요즘 어떤 디자이너가 잘해요?”라는 질문에 대한 작은 답변이기도 합니다.

BUY

# ������1109 관심해시태그 저장

  1. 1
  2. 2
  3. 3
  4. 4
  5. 5
1 28
이전 다음